경상북도

경북도, 푸드테크 기반 외식산업 대전환 이끈다- 전국 최초 외식·푸드테크 스타트업 육성방안 마련 나서 -- 지난 12일 도청에서, 연구보고회 및 간담회 개최 -

영천시민신문기자 2022. 8. 16. 11:30

경상북도는 지난 12일 도청에서 경북 외식·푸드테크 스타트업 육성방안에 대해 연구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날 도를 비롯한 포항시, 대구경북연구원, 경북경제진흥원, 경북테크노파크, 포스텍, 민간기업(뉴로메카, 폴라리스3D), 한국외식업중앙회경북지부, 한국국제조리학교 등의 관계자 및 전문가 2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연구보고회에 이어 푸드테크 관련 간담회도 가졌다.

 

특히, 이날 보고회에서는 푸드 로봇이 주문을 받고 직접 조리를 하는 사례연구와 서빙로봇과 관련한 외식업체의 조리, 주문, 배달, 포장, 결제 등의 과정에 정보통신기술(ICT)이 결합되는 새로운 시스템에 대해 발표했다.

 

이 자리에서 푸드테크(FoodTech)기반의 외식산업 대전환이 필요하며 이를 위해 산···관의 관심과 지원이 필요하다고 입을 모았다.

 

 

 

경북도는 올해 1월 열린 미국 소비자가전쇼 2022(CES2022-ConsumerElectronicsShow2022)에서푸드테크가 올해의 5대 기술 트렌드 중 하나이며, 전 세계 푸드테크 시장 규모가 2027년에는 약 400조 원을 상회할 것이라고 소개를 통해 푸드테크 중요성을 인식했다.

 

또 한국푸드테크협의회는 푸드테크 산업이 국내시장 536조원, 세계시장 4경원 규모의 미래 산업으로 성장할 것이라고 전망하고 있다.

 

이에 경북도는 푸드테크 기반으로 한 외식산업 대전환을 위해경쟁력 있는 혁신형 스타트업 육성과 외식업체 영업 환경개선 및 경쟁력 향상을 목표로 설정했다.

 

또 추진전략으로는 외식 및 푸드테크 스타트업 발굴·육성 외식업체 경쟁력 강화 및 고도화 지원 외식 및 푸드테크 연구개발(R&D) 활성화를 내세웠다.

 

먼저, 외식 및 푸드테크 스타트업 발굴·육성을 위해 스타트업 지원 공간 조성 스타트업 지원 프로그램 기획 스타트업 인재 채용 지원이 추진된다.

 

외식업체 경쟁력 강화 및 고도화 지원을 위해서는 주방 공간의 혁신 요리의 고도화 메타버스 및 디지털 활용 등을 실시한다.

 

외식 및 푸드테크 연구개발(R&D) 활성화를 위해서는 특화분야 연구개발(R&D) 추진 푸드테크 연구개발(R&D) 인력 양성 리빙랩을 활용한 R&D 기획 등이 제시됐다.

 

경북도는 8월까지 해당 연구를 완료하고 결과에 대한 내부검토와 외부 전문가 의견수렴을 거쳐 외식산업 종합진흥정책 수립에 반영할 예정이다.

 

또 내달 16일 푸드테크 기반 외식산업 혁신 생태계 조성을 위한 5개 기관(·포항시·포스텍·한국푸드테크협의회·경북경제진흥원)업무협약을 체결해 푸드테크 기반 외식산업을 집중 육성해 나갈 방침이다.

 

박성수 경북도 복지건강국장은“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전통산업에 인공지능, 빅데이터 등의 신기술이 결합되는 변화의 상황에서 외식산업도 새로운 변곡점을 맞고 있다이에 경북이 푸드테크 기반 외식산업의 선도 지역으로 우뚝 설 수 있도록 지원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